기사 메일전송
대책 없는 소음·먼지…마곡MICE 단지 신축현장 분쟁
  • 편집국
  • 등록 2022-04-26 14:05:03
  • 수정 2022-06-29 11:15:05

기사수정
  • 인근 상가·주민 불편 호소에도 억제 시설 가동 없이 공사


서울시 마곡 MICE 복합단지 개발사업 현장이 소음과 분진으로 인해 주민들의 원성을 사고 있다. 이른 아침부터 공사 소음이 계속 되고, 공사 먼지가 날려 생활에 불편을 끼치고 있다는 호소다.


문제가 지적되는 곳은 롯데건설㈜과 신동아건서설㈜, 금호건설㈜, ㈜대저건설이 시공하는 마곡 MICE복합단지 신축공사 현장. 마곡MICE 개발사업은 총 사업비 약 3조3000억원을 투자해 컨벤션과 호텔, 문화 및 집회 시설 등을 짓는 대형 개발 프로젝트다. 그만큼 주변의 기대도 크고 이목이 집중되는 현장에서 인근 주거 환경을 전혀 고려하지 않자, 주민들은 더욱 큰 실망감을 느끼고 있다.


인근 상가 상인들과 주변을 오가는 주민들에 따르면, 해당 현장에서는 소음이 두 달 가깝게 이어지고 있다. 생활에 불편을 끼칠 만한 큰 소리는 물론이고, 정체를 알 수 없어 불안한 먼지까지 수시로 퍼져나와 지역 환경을 해친다는 것이 주민들의 설명이다.


마곡 MICE복합단지 신축공사 현장. 차량 분진이나 현장 소음을 억제하는 시설은 찾을 수 없다.


지난 22일 취재진이 확인한 현장에서도 소음이나 분진 억제를 위한 조치는 찾을 수 없었다. 일반적인 업무 시간이 되기 전부터 인근 건물의 실내에서도 들릴 만한 소음이 발생했다. 차량 먼지를 억제하는 세륜기는 설치만 되어 있고 가동은 멈춰있는 상태였다.


주민들에게 양해를 구하고 소통해야 할 현장 책임자 또한 연락이 어려웠다. 현장 표지판에서는 현장 운영과 관련해 연락할 수 있는 연락처조차 표시하지 않았고, 본사를 통해 시도한 연락도 끝내 닿지 않았다.


현행 소음·진동관리법에 따르면 지방자치단체장은 주민의 평온한 생활환경을 유지하기 위하여 공사장의 소음과 진동을 규제(제21조)해야 한다. 소음과 진동이 발생하는 공사 현장에는 적합한 방음시설을 설치한 후에 공사를 시작해야 하며, 공사로 발생하는 소음 및 진동을 줄이기 위한 저감 대책을 수립해 시행(제22조)하도록 되어 있다.


해당 문제에 대한 취재가 시작되자 공사 관계자는 확인을 회피하려는 태도를 보였다. 사진 촬영을 방해하고 질문에 대한 답변을 거부했다. 책임자 차원의 반론과 해명을 요청했으나 본사에서 전달된 연락처는 불통이었다.


공사 현장의 소음과 분진 발생을 감시하고 관리해야 하는 법적 책임은 지자체에 있다. 시공사뿐 아니라 서울시와 강서구도 주민들의 지적에서 자유로울 수 없는 이유다. 롯데건설을 비롯해 건설 대기업들로 구성된 시공사들의 눈치를 보는 것 아니냐는 의심도 무리는 아니다. 시공사와 지자체의 책임감 있는 현장 관리가 요구된다.


마곡 MICE복합단지 신축공사 현장. 취재 촬영을 시도하는 기자를 방해하며 현장에 대한 해명은 거부했다.


현장탐사팀  jk22news@naver.com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국토부, 전국 1929개 건설현장 '우기 대비 안전점검' 국토교통부(장관 박상우)는 5월 22일(수)부터 7월 17일(수)까지 40일간 도로, 철도, 하천, 아파트 등 전국 1,929개 건설현장을 일제 점검한다.  다가오는 우기철 건설현장 안전사고 및 부실시공 예방을 위해서다.이번 점검에는 국토부, 5개 지방 국토관리청(서울, 원주, 대전, 익산, 부산), 국토안전관리원, 한국도로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 국...
  2. 청주 강서2지구 지역주택조합 주택건설 승인 청주시 강서2지구 도시개발사업이 본궤도에 들어섰다.청주시는 흥덕구 강서동 40-41 일원의 강서2지구 지역주택조합 주택건설 사업계획을 승인했다고 지난 6일 밝혔다.지역주택조합 개발사업은 6개월 이상 일정지역에 거주한 무주택자나 전용면적 85㎡ 이하 소형주택 소유자들이 조합을 설립해 공동주택을 짓는 방식이다.강서2지구는 롯데건...
  3. [주거 탐방] 여유와 편리함 모두 갖춘 '햇빛하우스' [주거경제신문=정태기 ]바다가 보이는 풍경, 숲바람이 불어오는 아침, 지저귀는 새소리에 잠을 깨는 자연 속의 생활. 번잡한 도심에 지친 이들이라면 누구나 꿈꾸는 자연 친화적인 주거 환경이다. 그러나 막상 귀촌을 생각하면 도심의 인프라를 포기하기 어려운 현실적인 문제에 부딪힌다. 상당한 비용을 들여 단독주택을 지으려니 자신과 ..
  4. 걸프 랜드, 토니노 람보르기니 그룹과 함꼐 두바이에 새로운 럭셔리 레지던스 발표 걸프 랜드 부동산 개발사(Gulf Land Property Developers)가 두바이 중심의 고급 거주 커뮤니티를 개발하기 위해 토니노 람보르기니 그룹(Tonino Lamborghini Group)과의 협업을 발표했다. 이번 개발 사업은 전 세계에 이탈리아의 품질과 정교함을 알려온 토니노 람보르기니(Tonino Lamborghini) 브랜드와 함께한다.새로운 주거 커뮤니티는 두바이에서의 라이프스...
  5. 주택조합 성공 경험자가 알려주는 ‘주택조합 성공 필독서’ [주거경제신문=박성조 ]주택조합으로 눈물짓는 서민을 위해 진짜 필드 고수가 심혈을 기울여 주택조합 성공의 핵심 노하우를 정리한 책이 출간됐다.북랩은 주택조합의 성공 경험자가 주택조합의 가입부터 청산까지 모든 과정을 총망라해 군더더기 없이 현장에서 꼭 필요한 정보만을 모아 집필한 ‘주택조합 성공 필독서’를 펴냈다..
  6. 현대건설 컨소시엄, 인천 '부개5구역' 재개발 수주 [주거경제신문=정태기 ]SK에코플랜트와 컨소시엄을 구성한 현대건설이 사업비 7342억 원 규모의 인천 ‘부개 5구역’ 재개발 사업을 수주했다.지난 19일 정비업계에 따르면 인천 부개5구역 재개발조합은 지난 18일 시공사 선정을 위한 총회를 개최하고 우선협상 대상자인 현대건설과 SK에코플랜트 컨소시엄을 최종 시공사로 선정했다.인.
  7. 포항 오천시장, 2024년 문화관광형시장 사업 개시 포항 오천시장이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공모사업인 2024년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지원사업의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 부문에 선정돼 최대 약 9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은 전통시장이 보유한 자원을 지역의 역사·문화·관광자원과 연계해 지역 특색이 가미된 차별화된 쇼핑과 문화 체험..
재택치료 중 우리 아이 아프면? 상담·…
서울 안심소득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